FKI자료실
보도자료
게시물 상세
거창민주평통 ‘지리덕유가야에서 백두까지, 평화의 길’ 심포지엄 개최(여현철 교수 발표)
작성자 : 관리자(fki0330@naver.com)  작성일 : 22.08.18   조회수 : 123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거창군협의회(회장 신승열)가 경남지역 협의회 임원 70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리덕유가야에서 백두까지, 평화의 길’이라는 주제로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지난 12일 열린 심포지엄은 한반도의 평화공감대 형성을 위해 민주평통 거창·함양·산청·합천협의회와 국립공원 지리산·덕유산·가야산 사무소가 함께 네트워크를 구축하여 평화협력사업을 전개하기 위한 취지로 개최했다.

 

심포지엄에서는 민주평통 상임위원인 여현철 국민대 교수가 ‘한반도 공동번영 및 공생을 위한 남북교류협력 방안 모색’을, 국립공원연구원 허학영 연구위원이 ‘자연환경분야 남북협력 증진을 통한 한반도 생태공동체 구현방안’이라는 주제로 발제했다.

 

이어 윤학송 함양민주평통 회장, 김석용 덕유산국립공원사무소 과장, 차회찬 가야산국립공원사무소 과장, 이기완 창원대 교수가 지정토론자로 참석하여 열띤 토론을 이어 갔다.

 

행사를 주관한 신승열 거창민주평통 회장은 개회사에서 “현재 한반도의 정세가 여러모로 어렵지만 14년 전 거창사과 묘목을 북한에 가서 심던 그 마음으로 한반도의 평화와 통일을 위한 활동은 멈추지 않고 지속해 나갈 것이며, 심포지엄과 청년 평화의 길 행사 역시 그런 간절함으로 준비했다”고 말했다.

 

심포지엄 이후, 13일~15일까지는 ‘청년 평화의 길’ 행사로, 거창지역의 청년과 경남협의회 청년자문위원 40여명이 8.15광복 77주년을 기념하여 거창의 근현대 역사현장 약 77킬로를 3일간에 걸쳐 걷는 결연함을 보여 주었다.

 

거창사건추모공원에서 출발해 가조면 독립운동기념현장과 거창읍 파리장서, 위천면 독립운동기념비까지 걸으며 자신의 삶을 돌아보고 지역 멘토들과의 만남을 통해 지역과 평화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며 소통한 의미 있는 행사로 평가됐다.

 

수료식에서는 ‘거창 청년 평화의 길’로 명명한 3일간 걸었던 길과 제주도 ‘평화 바람길’이 서로 결연해서 앞으로 거창과 제주의 청년들이 서로 소통하고 평화를 이야기할 수 있는 방안을 찾기로 약속하는 등 훈훈한 분위기 속에서 ‘거창 청년 평화의 길’ 대장정을 마무리했다.

 

2022081755409470.jpg

 

 

[출처 : "거창민주평통 ‘지리덕유가야에서 백두까지, 평화의 길’ 심포지엄", 브레이크뉴스, https://breaknews.com/sub_read.html?uid=916565§ion=sc2§ion2=]

이전글 산청 민주평통, 동의보감촌서 경남 위원 연수(여현철 교수 발표)
다음글 “기회의 창이 닫힌다, 청년이 평화와 환경을 잇는 주체로 나서야”(임철희 교수 참석)

대표 : 임홍재 | 상호 : 국민대학교 | 사업자번호 : 209-82-00544 | 주소 : 서울특별시 성북구 정릉로 77 (정릉동, 국민대학교) 국민대학교 법학관 102-3호 | TEL : 02-910-6447
Copyrightⓒ 2016 Kookmin University. All Rights Reserved.